분양후기 위너펫과 가족이 된 아이들을 소개합니다.

짧은 다리가 더욱 사랑스러운 먼치킨 냥이가 새 보금자리를 찾았어용 :)♥

관리자 │ 2023-09-11

HIT

71

애교 넘치던 먼치킨 냥이!!
배를 뒤집어 까고 자던 아주 사랑스런 아가였는데요
조그마한 몸집에 크고 초롱초롱한 
눈을 가진 아기 냥이가 집으로 가게되었어요~
너무 이쁜 냥이를 보시고 바로 둘째 입양을 결정! 
첫째 아가도 너무 착하고 순한 아이였는데
둘째도 똑같이 순하고 착하다보니 
엄청 잘지낼 것 같은 느낌  >.<
2개월령 아가때부터 같이 지내면
따로 합사도 필요 없답니다 !!
저도 두 냥이를 키우고 있는 집사이지만
두 냥이가 서로 꼬옥 안고 자는 모습을 보면
그것만으로 행복해지는 느낌이랍니다 ㅎㅎ
집사님도 얼른 요 느낌을 아셨으면 좋겠다는 : ) ㅋㅋ
행복한 다묘가정에서 아프지 않고
무럭무럭 커야한다 !!!




이전글 몸매 얼굴 최강 뚱냥이 그 자체 !!!
다음글 하얀 천사냥이 먼치킨나폴레옹 !